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68살 성인물 배우, 여성 21명 성폭행…”330년 징역형”

34건 성범죄 혐의로 기소된 미국 성인물 배우 론 제러미
34건 성범죄 혐의로 기소된 미국 성인물 배우 론 제러미

[AP=연합뉴스]

60대 유명 성인물 배우가 여성 21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의 성인영화 배우 론 제러미(68)가 34건의 성범죄 혐의로 기소됐다고 26일(현지시간) 일간 USA 투데이 등이 보도했다.

제러미는 15살 소녀와 51세 여성까지 성범죄의 희생양으로 삼았고 LA 일대 나이트클럽과 술집, 화보 촬영장, 자택 등 장소를 가리지 않고 범죄를 저질렀다고 검찰은 전했다.

제러미는 1970년대부터 2천 편이 넘는 엑스 등급 영화에 출연한 성인물 업계의 유명 배우였다.

하지만, 성폭행 피해자들의 폭로가 이어지면서 제러미는 할리우드 영화산업 성범죄를 전담하는 LA 당국 태스크포스(TF)의 수사망에 올랐다.

제러미는 무죄를 주장하고 있지만, LA 대배심은 최근 34건의 성범죄 혐의에 대해 모두 기소 결정을 내렸다.

USA 투데이는 제러미에 대한 모든 혐의가 유죄로 인정되면 사실상 종신형인 330년 이상의 징역형을 선고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king

king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