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 월 조지아의 소득, 판매세금 정부 소득 최고치

0
26

네이슨 딜 주지사 주정부 사무실은, 지난달 회계연도를 마치면서 소득 및 판매세금 수익이  큰 잉여를 남겼다고 전함과 더불어 어제 월요일 7월 또한, 판매 및 소득세로 거둬들인 세금 소득이 작년에 비해 7.1 % 증가했다고 AJC가 밝혔습니다.

이민영 기자

7 월에 조지아주 판매 및 소득세금으로 거둬들인 수익이 증가하여 새 회계 연도 동안 경제가 탄탄해질 것이라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주정부는  6 월 30 일 작년보다 세금 수익 총액이 9 억 3000 만 달러 증가했다는 결과와 함께  2017 회계 연도를 마감했다고 전했습니다. 4.5 % 증가는 정부의 240 억 달러 예산을 충당하기에 충분하므로  공식적으로 회계연도 말기에 재정적인 잉여가 남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이어 네이슨 딜 (Nathan Dea) 주정부 사무실은 어제 월요일 7 월 세금 총액이  2016년에 비해   1 억 1 천 3 백만 달러- 즉 7.1 퍼센트 증가 되었었다고 보고했습니다.  소득세금은 10.4 %, 판매세는 5.1 % 증가되었고, 주정부의  또 다른 큰 수익원인 가스 세금은 약간 떨어졌다고 보도했습니다.

한편, 주지사 정부 사무소 예산 국장은 지난주 주정부 기관들에게 교사 연금, 학교, 공공 의료 비용 및 운송 프로젝트의 비용 상승으로 거의 모든 새롭게 창출된 세금 수익을 소비해야 하기 때문에 내년에 여분의 지출을  많이 기대하지 말라고 발표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7월의 세금 이득 증가는  2019 년 퇴임 할 때 적어도 20 억 달러를 비상 자금으로 다음 후임자에게 남겨 둘 것을 다짐했고 작년 여름에 그 목표를 달성하여 이번 해 다시 목표를 $ 25억 달러로 책정한 주지사 네이슨 딜에게는 희망적인 소식이였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25억 달러는 조지아주가 한달 정도 운영하는데 필요한 정도의 액수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