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75번 익스프레스 레인서 음주운전자 역주행

Untitled%20design%20_OP_2_CP__1540588578190.jpg_13495219_ver1.0_640_360.jpg

메트로 애틀랜타 남쪽 지역 익스프레스 레인에서 음전 운전자가 역주행을 여러 대의 차량들이 충돌하는 심각한 교통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고는 지난 26 오전 6시경 헨리 카운티 75 고속도로 급행 노선의 가변차로에서 일어났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만취한 운전자가 가변차로에 놓여있는 9개의 경고 게이트를 무시한 북쪽에서 남쪽을 향해 거꾸로 질주하면서 출근길 차량들과 연쇄충돌을 일으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조지아 교통국 관계자는 사고를 운전자가 가변차로 진입을 막고 있는 8개의 안전장치를 포함해 1개의 금속 장애물까지  부수고 고속도로를 역주행했다 밝혔습니다.

운전자는 고속도로에 진입하는 순간 마주보고 달려오던 대의 차량과 크게 부딪혔으며, 이를 미처 피하지 못한 또다른 차량 대가 번째 사고가 차량을 추가로 들이받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차량안에 탑승하고 있던 운전자들은 전부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부상자들의 신원이나 상태는 아직까지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사우스 메트로 급행차로는 운영된지 2년이 넘었지만 지금까지 2건의 역주행 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보고됐습니다.

교통국 관계자는 하루 평균 1만명의 운전자들이 급행차로를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이번 사고는 단순히 운전자의 과실이지 가변차로 시스템 때문이 아니다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사고 소식을 접한 운전자들은 안전이 우려된다 입장입니다.

운전자는 급행차로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가변차로 이용에 대해 보다 확실하게 인식할 있도록 많은 안전장치를 보완하는 당국의 적극적인 조치가 필요하다 주장했습니다.

이에 조지아 교통국은 역주행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이번 사고 원인을 면멸히 분석해 그에 따른 대책을 세우겠다 밝혔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