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9살 난 아들 앞에서 무자비하게 엄마 살해한 남성 체포

Darius%20Deandre%20Evans_1539547654053.jpg_13363067_ver1.0_640_360.jpg

9살난 여자친구의 아들 앞에서 여자친구를 잔인하게 살해한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경찰은 13일밤 클레이톤 카운티내 아파트 단지에서 자신의 여자친구를 쏘고 달아난 용의자 다리우스 단드레 에반스를 6시간의 추적끝에 체포하는데 성공했습니다.

에반스를 추적하는 경찰관의 차량에는 엄마의 죽음을 목격한 9 아들이 함께 용의자가 만한 곳을 지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9 소년의 증언에 따르면 에반스는 여자친구와 말다툼을 벌인 여자친구에게 수차례 총격을 가하고 아파트를 나갔다가 다시 돌아와 쓰러져 있는 여자친구의 몸에 또다시 여러발의 총을 쏘고 도주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년의 엄마는 인근 서던 리즈널 메디컬 센터로 실려갔지만 그곳에서 사망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