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한인회(회장 배기성)는 올 한 해 한인회비 납부 캠페인에 총 1천 5백 35명이 참가해 3만불을 달성했습니다.

<김현경 기자>

 

애틀랜타한인회(회장 배기성)는 지난 17일 일요일 연합교회(임시당회장 심우진 목사)에서 방문하는 한인회비납부캠페인의 마지막을 장식했습니다.

이날 캠페인에는 방문 교회 마지막이라 한인회 임원진들도 대거 참여해 캠페인에 힘을 보탰으며, 많은 교인들과 목사들의 관심과 참여가 이른 아침부터 오후까지 이어졌습니다.
2017년 한인회비는 현재까지 1천 535명이 참가해 $30,707이 집계됐습니다.

이날 연합교회를 끝으로 방문 캠페인은 마쳤지만, 한인회비 납부 캠페인은 10월 열리는 코리안 페스티벌과 한인회 사무실에서 계속됩니다. 이에 한인회는 끝까지 많은 한인들의 참여를 당부했습니다.

배기성 한인회장은 “한인회비 납부캠페인에 한마음이 되어 그동안 동참해주신 애틀랜타 한인동포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습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코멘트를 입력해 주세요!
이름을 입력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