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4417C95-584D-4177-B777-5C43635E02F8_1529928595886_12093782_ver1.0_640_360.jpg

 

 

지난 25   카운티내75 고속도로 윈디 로드 구간에서 이미 작업이 완료된 옹벽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옹벽이 언제 붕괴되었는지 발생 시기와 원인에 대해서는 아직 정확히 밝혀진 바가 없지만 이로 인한 인명피해나 교통정체는 빚어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조지아 교통국은 해당 구간 유료 차선 공사가 마무리되면 75 고속도로와 575 고속도로에서 30마일 가량 유료차선이 확장된 것을 있을 것이라 말했습니다

액워스 지역이나 캔톤 지역 운전자들이 유료차선을 이용하게 되면 페리미터 몰까지 내로 도착하게 예정입니다.

조지아 교통국 관계자는 120마일에 달하는 메트로 애틀랜타 유료차선 확장공사 하나인 이번 프로젝트로 운전자들의 출퇴근 시간이 한결 단축되고 마일당 비용이 측정되면서 통근길 교통흐름도 예측할 있을 이라고 전했습니다.

해당 시스템은 현재 귀넷 카운티 85 고속도로 구간과 클레이톤과 헨리 카운티 75 고속도로 구간에서 이미 사용중에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About the Author: 이승은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