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KAPAC(Korean American Public Action Committee) 애틀란타 지부 창립식

Korean American Public Action Committee (KAPAC) 애틀란타 창립식이 7 30 토요일 1818 클럽에서 개최된다.

KAPAC  2017년에 설립된 풀뿌리 비영리 단체로 캘리포니아 본부를 비롯 애틀랜타뉴욕보스턴워싱턴 DC, 시애틀휴스턴달라스 파소솔트레이크 시티샌프란시스코에 지부를 두고 있다 전역에 걸쳐 1000 이상의 회원들로 이루어진 KAPAC 정의공정평화통일민주참여의 보편가치와 조국의 민주주의한반도의 평화와 번영미주한인의 정치력 향상을 위해 일하고 있다. KAPAC 유권자 단체로서 민간 공공외교의 의미와 중요성을 미주 한인들에게 홍보하는 노력과 함께 북미 이산가족 상봉법안입양아 시민권 법안등 한국 관련 법안들에 연방의원들이 지지서명하도록 실천해왔다특히 2021 5 20브래드 셔먼 카나그레이스 앤디 김의원이 공동 발의한 한반도 평화법안에 연방하원의원들이 서명하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현재43명이 지지서명을 했다.

KAPAC 애틀란타 지부 또한 캐롤린 볼도(Carolyn Bourdeaux) 연방하원의원에게 한반도 평화법안을 소개하고 지지서명하도록 했으며 이에 따라 볼도 하원의원은 동남부의 유일한 서명 의원이 되었다그리고 오소프 연방상원의원이 한국전쟁 이산가족 상봉법안에 서명하도록 촉구하고 워낙 연방상원의원에게  법안을 소개하고 지지서명하도록 일해왔다현재  법안에 지지서명한 의원은 10명이며 이중 2명이 조지아 상원의원이다.

애틀란타 미쉘  대표는 동남부지역 최초로 KAPAC 애틀랜타 지부가 설립되었다동남부에 진출한  한국기업이 지역경제발전에 중추적 역할을 함에 따라 한인 커뮤너티의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고한인들은 중요한 유권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동남부 한인들도 미국과 남한미국과 북한관계에 대한 활발한 담론을 하고 있는  전역 한인들과 동참하여, 연방의회 관련법안이 상정, 통과되고 연방정부에 관련 정책이 만들어지도록 결집된 힘을 보여줄  있다한반도 평화문제는 한인들만의 관심사가 아닌 미국 정치경제군사부분에도 지대한 영향력을 끼치고 있는 외교적 사안이다특히 한국전쟁 이산가족 상봉북한 인권문제등을 인도주의적인 관점에서 미국인들도 관심을 가지고 부분이다이번 창립식에는 한인뿐만 아니라 인종을 망라한 미국인들과 고등학생대학생도 초대되었다한반도 평화 관련 담론을 미국인들과 미래세대들과 함께 나누면서 한인 공공외교의 저변을 확대하고 나아가서는 대한민국의 중요한 지정학적 역할을 알리며, 긍정적인 이미지를 만드는데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말했다.

이번 창립식의 연설자는 다니엘 재스퍼로 한반도 평화 법안과 북한간 관련된 이슈에 가장 많은 지식을 가지고 있는 전문가중 한사람으로 북한인권북한간 평화구축연방의원들에게 관련정책 의견제시하는 일을 해왔다.

아울러 최광철 KAPAC 대표가 참석하여 한반도 평화법안과 미군 철수가 관련이 되어있는지 연관 법들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진다최규선 KAPAC 이사장도 함께 참석한다. RSVP  이메일 kapac.atlant2022@gmail.com 혹은 전화 678 951 3167 로 할 수 있다.

한편 KAPAC  11 14일부터 16일까지 워싱턴 DC 에서 Korea Peace Conference  개최하며 이미 전국에서 200 이상의 한인들이 참석신청을 했다한반도 평화 법안이 연방의회에서 통과되도록  지역구 연방하원 의원실을 방문하고 국회 의사당에서 컨퍼런스를 갖는다브래드 셔먼쥬디 앤디 마릴린 스트릭랜드등 연방하원들이 연설자로 초대되었다.  마지막 날에는 한국전 참전용사비를 방문한다.  애틀란타 지부는 동남부 한인들의 참석 신청을 받고 있다.

김영철 기자

김영철 기자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