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 | 보이는 라디오

인도계 연 12만달러 벌 때 한국계 7만달러

아시아계 미국인이라고 하면 부유하고 고학력일 것이라는 고정관념이 있지만 출신 국가에 따라 소득과 학력은 천차만별인 것으로 드러났다고 15일(현지시간) 미국 온라인 매체 악시오스가 보도했다.

악시오스에 따르면 퓨리서치센터의 최근 조사 결과 아시아계 미국인의 2019년 연간 중위 소득은 8만5천800달러로 미국 전체 가구의 중위소득인 6만1천800달러를 크게 웃돌았다.

또한 아시아계는 25세 이상 인구에서 대학 학사 이상의 학력 보유자가 54%인 것으로 파악됐다. 같은 나이대의 전체 미국인 중 이 비율이 33%인 것과 비교하면 큰 격차다.

하지만 출신 국가별로 세분화하면 편차가 컸다. 인도계의 중위소득은 11만9천달러(약 1억5천만원)로 미국 전체 평균의 2배에 달했던 반면 미얀마계의 중위소득은 4만4천400 달러(약 5천700만원)로 미국 전체 평균을 밑돌았다.

미국 내 한인 가구의 중위소득은 인도와 미얀마의 중간쯤인 7만2천200달러(약 9천300만원)였다.

교육 수준도 인도(75%), 스리랑카(60%), 중국, 파키스탄, 한국(이상 57%), 일본(52%)의 학사학위 이상 소지자 비율은 50%를 넘겼지만, 캄보디아, 베트남, 라오스 등 동남아시아인의 30%는 고교 졸업장조차 따지 못했다.

 

king

king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구인구직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리 장의사
선우 인슈런스
코너스톤 종합보험
김진안내과 김진안내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