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M 96.7 / AM790 온라인 방송듣기 

이상민 “경찰 독립된 나라 없어”…민주 “저지 총력”

이상민 “경찰 독립된 나라 없어”…민주 “저지 총력”
[뉴스리뷰]

[앵커]

본회의에 참석한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경찰국 설치 필요성을 재차 강조했습니다.

다만, 지난 주말 열린 총경 회의를 ‘쿠데타’라고 한 데 대해선 비판을 수용하겠다고 했습니다.

민주당은 경찰국 저지에 총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나경렬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주말 경찰국 신설을 반대하며 열렸던 총경 회의를 ‘12.12 군사 쿠데타’에 비유했던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이를 향한 비판이 계속되자, “일부 서장들의 집단행동을 문제삼은 것이지, 일선 경찰관들을 폄하할 의도는 없었다”고 해명했습니다.

<이상민 / 행정안전부 장관> “쿠데타 관련한 발언이 지나쳤다는 비판에 대해선 제가 겸허히 수용하겠습니다.”

경찰국 설치의 필요성은 재차 강조했습니다.

전 정부에서 비공식적으로 임명된 인사가 경찰을 지휘 및 통제해온 문제를 시정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상민 / 행정안전부 장관> “사실상 민정수석실이라든지 국정상황실에 파견된 현직 경찰관들, 이런 사람들을 통해서 상당수가 공식 지휘라인을 통하지 않고서…”

경찰 독립성 훼손이라는 민주당의 문제제기에 대해선 독립성 보장이 세계적 추세가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이에 야당은 ‘장관이 선출된 권력’이냐고 따져물었습니다.

<한정애 / 더불어민주당 의원> “경찰을 통제한다는 것은 선출된 권력이 통제하는 것입니다. 그것과 선출되지 않은 권력이 통제를 하는 건 완전히 다른 얘기입니다.”

<이상민 / 행정안전부 장관> “제가 드린 말씀은 세상 어디에도 경찰이 독립된 나라가 없다라는 것입니다. 각료를 통하든 경찰위원회를 통하든…”

계속되는 공방에 여야 의원들도 고성을 주고 받아 질의가 잠시 중단되기도 했습니다.

민주당은 모든 수단을 동원해 경찰국 설치를 저지하겠단 입장입니다.

특히, 이상민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은 물론 탄핵 소추 카드까지, 당내 경찰장악대책위원회에서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나경렬입니다. (intense@yna.co.kr)

#이상민 #경찰국_설치 #경찰총경회의 #쿠데타 #해임건의안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관련기사

Picture of Atlanta Radio Korea

Atlanta Radio Korea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 FM96.7 | AM790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구인구직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리 장의사
선우 인슈런스
코너스톤 종합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