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 이수만, ‘아시아 게임 체인저 어워즈’ 수상

0
225

‘2016 아시아 게임 체인저 어워즈’에서 수상한 SM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 [SM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미국 ‘아시아 소사이어티'(Asia Society)가 시상하는 ‘2016 아시아 게임 체인저 어워즈'(2016 Asia Game Changer Awards)에서 한국인 최초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8일 SM에 따르면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유나이티드 네이션스에서 열린 시상식에 참석해 한국 대중문화를 세계에 알리고 한류로 세계 문화산업의 지형도를 바꾼 공로를 인정받아 상을 받았다.

뉴욕에 본사를 둔 아시아 소사이어티는 미국의 사업가이자 자선가인 존 D.록펠러 3세가 1956년 아시아에 대한 이해 증진을 목적으로 설립, 올해 창립 60주년을 맞은 비영리 기관이다.

아시아 소사이어티의 글로벌 네트워크 멤버들이 직접 수상자를 선발하는 ‘아시아 게임 체인저 어워즈’는 정치, 경제, 문화, 예술, 사회, 교육 등 여러 방면에서 새로운 시도와 선구적인 일, 복지 활동 등으로 매년 아시아를 넘어 세계의 미래 변화에 기여한 ‘선구자적인 혁신가'(게임 체인저)에게 주는 상이다.

시상에 앞서 아시아소사이어티는 이수만 프로듀서를 소개하는 영상에서 ‘오늘날 K팝이 세계적인 센세이션이 되고, 연간 수조원의 시장을 형성하게 된 것은 뮤직 게임 체인저 이수만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는 수많은 한국 팝스타를 세상에 알려 K팝 열풍에 불을 붙였으며, 전 세계적으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한국 문화 뒤에는 그가 있다’고 조명했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수상 소감에서 “기술과 문화가 세상을 변화시키고 사람들의 삶에 기쁨을 주는 것처럼 저와 SM은 급변하는 기술의 미래, 특히 로봇과 AI의 시대가 될 미래에도 세상의 모든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셀러브리티를 통해 행복을 전하고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해는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를 포함해 중국 영화계를 변화시킨 장이머우(張藝謀) 감독, 세계 건축계의 아이콘인 중국계 미국인 아이엠 페이, 수천 명에게 시력을 되찾아준 네팔 의사 산덕 루이트, 이라크 전쟁으로 황폐해진 국가에서 예술로 사람들 마음을 치유한 오케스트라 지휘자 카림 와스피 등 의미 있는 업적을 이뤄낸 아시아인들이 선정됐다.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