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불 들여 “울툴불퉁 로렌스빌 도로 미끈하게”

<유진 리 기자> 로렌스빌 시의회가 100만불짜리 도시 시설보수 계약을 승인해 울퉁불퉁했던 로렌스빌 도로가 미끈해질 전망입니다. 도로면의 노후로 운전자의 불편은 물론 예기치못한 교통사고까지 발생할 확률이 높다고 시민들의 불만이 폭주하자 결국 시의회가 나선 건데요, 어제(28일) AJC의 보도에 의하면 이번 계약으로 디커슨그룹(Dickerson Gro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