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고] 최 진 변호사 별세, 향년 84세

애틀랜타 한인사회의 원로 법률인인 최 진 변호사가 22일 새벽 4시 향년84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애틀랜타 한인사회의 1세대 변호사인 고인은 수개월전 코로나19으로 치료를 받고 퇴원했지만 폐 기능에 손상을 입는 등 후유증을 겪어왔다고 유족 및 지인들이 전했습니다. 유족으로는 부인 최신숙 여사와 2남 1녀가 있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