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움은 기본·차 밑 수색까지’…중국 첫 코기 경찰견 데뷔

“훈련 과정서 좋은 성적”…짧은 다리로 방 안 좁은 곳도 들어가

중국 최초의 코기 품종 경찰견이 데뷔했다고 중국 관영 영자지 차이나데일리가 27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최근 산둥성 웨이팡에서 열린 경찰 캠프 오픈데이 행사에서 경찰견 ‘푸자이'(福仔)가 일반에 공개됐다.

생후 6개월의 수컷 푸자이는 현재 예비 경찰견으로, 일정 기간 추가 훈련을 거친 뒤 정식으로 임무를 맡게 된다.

웨이팡시 창러현 공안국 경찰견 기지의 류양린 책임자는 “푸자이가 복종, 폭발물 수색, 냄새 맡기 등 훈련 과정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고 말했다.

특히 코기의 짧은 다리와 작은 몸집은 장점으로 승화됐다.

경찰견 기지의 또다른 책임자 왕야난은 “코기들은 짧은 다리를 이용해 차 밑을 수색할 수 있고, 방 안 좁은 곳도 들어갈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경찰견 기지의 주력 품종은 셰퍼드와 말리노이즈, 로트와일러, 스프링어 스패니얼, 래브라도 등으로, 이들은 대테러 및 긴급 대응, 범죄 수사 등 임무를 돕고 있다.

 

 

 

관련기사

이수연

이수연

arksuyeonlee@gmail.com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구인구직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리 장의사
선우 인슈런스
코너스톤 종합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