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틀랜타 교정시설 수감중인 재소자 어제 탈출

DnUPwpbU8AAfEGj.jpg_web.jpg

애틀랜타 교정시설에 수감중이던 재소자 명이 어제(17일) 탈출하면서 당국이 주민들에게 경고에 나섰습니다.

재소자의 신원은 케빈 제럴드 미크스로 귀넷과 카운티 등지에서 여러 건의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고 교정시설에 수감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교정국에 따르면 미크스는 어제 오후 12 30분경 폰세 레온 애비뉴에 소재한 애틀랜타 교정 센터에서 걸어나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도주 당시 미크스는 민간인 복장 차림이었으며 신장은 178cm 몸무게는 168파운드로 알려졌습니다.

교정당국은 누구든 미크스를 목격한 시민들은 절대 접근하지 말고 경찰에 신고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미크스는 2014년과 2016 귀넷 카운티에서 가중 폭행과 메탐페타민 소지등의 혐의로 유죄를 선고받았습니다.

2011년에는 카운티에서 공무집행방해죄로 유죄판결을 받은 있습니다.

ARK 뉴스 이승은입니다.

관련기사

Picture of 이승은

이승은

Leave a Repl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