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재판 뉴욕법원 밖에서 남성 분신…병원 이송

19일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성추문 입막음 돈’ 의혹 사건에 대한 형사재판이 열리는 뉴욕 법원 밖에서 한 남성이 분신했다.

뉴욕타임스(NYT), NBC뉴스 방송 등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트럼프 전 대통령 형사재판이 진행 중인 뉴욕 맨해튼지방법원 앞 공원에서 한 남성이 인화성 물질로 추정되는 액체를 자기 몸에 뿌린 후 불을 붙였다.

해당 남성은 불이 꺼진 뒤 구급차에 실려 병원으로 옮겨진 상황이라고 뉴욕경찰은 전했다.

관련기사

Picture of 이수연

이수연

arksuyeonlee@gmail.com

Leave a Repl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