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과학자 8월 샌프란서 모인다…”연구개발 국제협력에 초점”

이민 1.5세 오태환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KSEA) 차기회장 방한 인터뷰

한국 정부 글로벌 R&D 방향 소개 등 추진…우주청 개청 맞아 특별세션도

“글로벌 비즈니스 시대에 과학기술 분야에서 연구개발(R&D) 국제협력이 중요합니다. 대학 간 공동연구, 기업 간 협업, 학계·산업계·정부 등 여러 주체가 협력하는 형태 등 다양해요. 국제협력에 초점을 맞춰 중요 의제로 다루고자 합니다.”

오태환(57) 재미한인과학기술자협회(KSEA) 차기 회장은 지난 3일 서울 강남의 한 카페에서 연합뉴스와 만나 오는 8월 21∼24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개최하는 ‘제37회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UKC)’의 방향성을 이렇게 밝혔다.

올해 창립 53주년을 맞은 KSEA는 미국에 거주하는 한인 과학자 단체로, 등록 회원 3만명 및 활동 회원 8천명을 보유하고 있다. KSEA가 한미 간 과학기술 교류를 위해 1991년부터 매년 개최하는 UKC가 연중 가장 큰 사업이다.

이에 KSEA는 통상 1년 전 회장을 미리 뽑아 UKC 행사를 준비하게 한다. 국내 대학과 기업, 정부 등의 참여와 협력을 요청하기 위해 지난달 30일 입국한 오 회장은 약 3주간 머무른 뒤 이달 중순 출국한다.

하얏트 리젠시 샌프란시스코 에어포트 호텔에서 열리는 대회는 KSEA,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KOFST), 한미과학기술협력센터(KUSCO), 한국연구재단(NRF)이 공동 주최한다. 주제는 ‘인공지능(AI)을 이용한 다음 시대의 과학, 기술, 그리고 기업가 정신’이다.

오 회장은 “학문을 중심에 둔 연구도 중요하지만, 산업과 균형을 맞추는 게 장기적으로 과학기술계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판단했다”며 “실리콘밸리 내 우수 기업들을 연결해 대회에 참가하게 함으로써 창업 분야도 다룰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과학기술 분야에서 어떻게 AI가 적용되고, 미래에 우리의 삶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를 심층적으로 논의하는 장이 될 것”이라며 “세대와 분야를 넘어 과학 전문가 간 통합과 협력을 촉진하는 네트워킹 세션도 마련된다”고 소개했다.

한국 정부가 올해 R&D 예산을 삭감했지만, 내년도에 관련 예산을 대폭 늘리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서는 “과학계 인사들을 만나보면 예산 때문에 연구하기 어렵다고 토로한다. 정부가 적극 지원을 해줘야 한다”며 환영 입장을 나타냈다.

제37회 한미과학기술학술대회(UKC)

대회 기조강연은 2013년 노벨생리의학상을 받은 토마스 쥐트호프 미국 스탠퍼드대 의대 교수와 앨리사 박(한국명 박아형)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UCLA) 새뮤얼리 공과대학장이 맡는다.

이외에 과학기술 분야의 다양한 경로의 시장 개척을 위한 전략적 접근과 투자 등을 논의하는 ‘미래와 기회 심포지엄’, IT 및 바이오 분야의 기술 동향과 도전과제를 살피는 ‘테크 토크’, R&D 리더십 포럼, 한미 대학 총장 포럼 등이 진행된다.

특히 올해 대회는 5월 우주항공청 개청을 맞아 우주특별세션과 우주항공포럼 등 우주 관련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KSEA와 KOFST가 함께 마련하는 우주특별세션에서는 한미 항공우주 분야 국제협력과 협력 증진을 위한 방안을 모색한다. 우주항공포럼에서는 최첨단 과학 발전부터 기술 개발의 혁신, 글로벌 협력 육성 등 항공우주 분야와 관련한 다양한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KSEA 측은 한국 정부의 글로벌 R&D 방향을 소개하는 방식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또는 차관의 기조연설 등도 추진하고 있다.

12살에 가족과 함께 미국으로 이민 간 한인 1.5세인 오 회장은 텍사스공과대에서 전자공학을 전공했고, 서던 메소디스트대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로체스터공과대 교수로 일하고 있다.

 

관련기사

이수연

이수연

arksuyeonlee@gmail.com

Leave a Replay


최신 애틀랜타 지역뉴스

구인구직

FM96.7 / AM790
애틀랜타 라디오코리아

애틀랜타 라디오 코리아는 LA, 시카고, 버지니아, 애틀랜타를 연결하는 미주 라디오 네트워크를 통해 발빠른 미주 소식을 전달해드립니다.

리 장의사
선우 인슈런스
코너스톤 종합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