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자와 주정부 근로자를 위한 조지아주 상원의 예산안 통과

교육자와 주정부 근로자를 위한 조지아주 상원의 예산안 통과 조지아주 상원은 2025 회계연도를 위한 361억 달러 규모의 주 예산안을 통과시켜, 교육자와 주정부 근로자에 대한 급여 인상 및 다양한 공공 서비스에 대한 자금 지원을 확대했습니다.  이 예산안은 교육, 법 집행, 정신 건강 프로그램 강화를 포함하여 주 전반에 걸쳐 다양한 분야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됩니다. 중점적으로, 예산은 […]

조지아 상원, 내년 예산 통과로 주 근로자들의 급여 4% 인상

조지아 상원, 내년 예산 통과로 주 근로자들의 급여 4% 인상 조지아주 상원은 목요일 2025 회계연도를 위한 예산을 통과시켰습니다. 이에 따라 주 근로자들의 급여가 4% 인상되고, 법 집행, 교육, 정신 건강 프로그램 등에 추가 자금이 할당될 예정입니다. 세출위원회가 360억 달러의 예산을 통과시키고, 이제 이 예산안은 전체 상공회의소에 상정됩니다. 예산안이 통과되면 하원과 상원은 이견을 해결해야 하며, 이는 […]

조지아 공화당 상원의원, 불법 이민을 겨냥한 법안 통과

조지아 공화당 상원의원, 불법 이민을 겨냥한 법안 통과 21일 조지아 주 상원의원들은 불법 이민을 대상으로 하는 법안을 통과시켰습니다. 공화당 의원들은 연방 이민법 준수하도록 하며, 이를 어기는 사람들을 처벌하기 위해 두 개의 법안을 채택했습니다. 하원 법안 301은 주민들이 이민법을 위반하는 지방 정부를 고소하고, 이를 위반한 도시와 카운티에 대한 연방 자금 지원을 보류할 수 있는 규정을 포함하고 […]

조지아주 상원, 친이스라엘 결의안 채택

조지아주 상원, 친이스라엘 결의안 채택 29일 조지아주 상원은 하마스의 이스라엘을 향한 치명적 공격과 그 여파로 반유대주의 사건을 규탄하기로 투표했습니다. 또한 상원 공화당 지도자들이 제출한 결의안에 따르면, 1,200명의 이스라엘인이 사망하고 200명 이상이 인질로 잡힌 10월 7일에 일어난 공격에 대해 “미국과 해외 일부에서 이스라엘이 이것들을 책임져야 한다고 하는 것은 증오적이며 무지한 수사”라고 비난했습니다. 일각에서는 이러한 주 상원의 […]

연방차원 대마초 합법화 추진…

하원은 작년에 처리, 상원은 공화 이탈표 필요 ‘험난’ 상원 민주당 척 슈머 원내대표(가운데) 등이 연방 차원의 마리화나 합법화를 촉구하고 있다. [UPI=연합뉴스] 미하원이 마리화나(대마초)를 합법화하는 법안을 통과시킨 데 이어 상원도 마리화나 합법화를 본격 추진하고 나섰다. 상원 민주당의 척 슈머 원내대표와 론 와이든 금융위원장, 코리 부커 의원은 14일(현지시간) 마리화나의 비범죄화를 내용으로 하는 ‘마리화나 관리 및 기회 법안’을 […]

연방상원 결선 TV/라디오 광고에 5억달러 지출

<박세나 기자> 조지아의 연방상원 결선은 ‘쩐의 전쟁’이었습니다. 정치 광고 추적 업체 미디엄버잉(Medium Buying)에 따르면 이번 선거에서 양당은 TV/라디오 광고에 5억달러를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자세한 소식 박세나 기자가 전합니다.   조지아 연방상원 결선에서 공화당과 민주당이 천문학적 금액을 지출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5일 폭스5애틀랜타의 보도에 따르면 정치 광고 추적 업체 미디엄버잉은 이번 선거에서 TV/라디오 광고에 5억1,680만달러를 지출한 것으로 […]

[속보] 조지아 연방상원 결선 민주당 초박빙 승리

속보입니다. 공공서비스 커미셔너 선거에선50.79%로 221만여표를 얻은 공화당의 로렌 부바 맥도널드 주니어가 49.21%로 214만여표를 얻은 민주당의 다니엘 블랙맨을 상대로 승리했습니다. 오늘 민주당 워녹 후보는 6일 오전 12시경 트위터를 통해 “자랑스러운 미국인, 조지아의 아들로서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모두가 이번 선거에서 승리하지 못할 것이라고 했지만 오늘 우리는 모든 것이 가능함을 증명했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민주당 오소프 후보는 오전 8시경 […]